카드론 현서 많고 무직인 경우 간단인증으로 대부업체라도 소액대출 쉽게 가능한 곳 있을까

카드론으로 2500만원, 현금서비스로 500만원을 가지고 있는 무직자를 생각해보자.

4대보험이 안되어서 카드론이나 현금서비스를 많이 사용한 경우에 해당하는데, 어느 정도의 카드론이나 현금서비스는 괜찮지만 그 액수가 몇백만원을 넘어가기 시작하면 본질적으론 2금융권 대출이기 때문에 아무리 신용평가기관에서 카드론을 저축은행 대출보다는 신용점수 덜 깍는다 해도 꽤 내려가게 된다.

물론 그렇더라도 일단 핀크나 페이코 어플이나 우리은행,농협,신한은행,카카오뱅크 등등의 비상금대출을 신청해보는 것이 좋다. 나올 수도 있으니깐.

그 외에 대부업체의 경우는 웰컴론도 있고 러시앤캐시, 리드코프, 바로크레디트 정도가 큰 업체이다.

대부업체들 중에서 제대로 간단인증으로 소액대출이 가능한 곳은 러시앤캐시. 300만원~500만원 정도의 소액은 러시앤캐시 모바일 어플인 무카드를 사용하면 간단인증으로 신청할 수 있다.

그 외에는, 예를 들어 휴대폰 본인인증을 제공하는 웰컴론 같은 경우도 상담원과 통화는 해야 해서 완벽한 간편인증이라고 하기는 좀 그렇다.

그 외에 저축은행의 경우 간단인증을 제공하는 곳이 오케이저축은행의 모바일어플, sbi저축은행의 사이다뱅크 어플 등을 있다. 요즘 ok저축은행은 신용카드나 체크카드 본인인증을 통해 500만원까지는 손쉽게 대출해준다는 광고를 할 정도로 이쪽에 좀 열심인 모습.

요즘엔 대출 한도조회 해도 신용등급이 내려가지 않으니 일단 1금융과 2금융권의 무직자 가능한 대출들을 알아본 후 대부업체를 그 다음으로 생각해보자.

무직자 가능한 대출들의 경우 어차피 무서류이므로 어느정도 규모가 있는 금융회사들은 간단인증을 통해서 상담원 통화 없이도 통장 입금까지 받을 수 있다. 2금융권 중에서는 위에서도 말한 사이다뱅크나 오케이저축은행 모바일 대출 정도가 있고, 대부업체는 간단인증은 아직까진 러시앤캐시 정도만 된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